[재미있게 보는 롤드컵 스위스 스테이지 프리뷰]
루나 관리자
2023-10-18 10:22:53 189 1

1경기:  T1  Vs  Team Liquid Honda 

 Zeus - Oner - Faker - Gumayusi - Keria 

Vs

 Summit - Pyosik - APA ( Haeri ) - Yeon - CoreJJ 


오후 2시에 시작되는 리뷰어혐오적인 매치들의 시작을 T1과 팀리퀴드가 포문을 연다.

사실 빈말로도 리퀴드의 손을 들어줄 수가 없는 매치인 것이, 일단 서머시즌 중반부터 끝가지 함께한 아파가 신인이며, 직스니코...?가 짤리면 힘이 쭉 빠지는 신인이 맞나 싶은 챔프폭을 자랑하기 때문.

그렇다고 해리를 쓰자니 북미팀에서 한국어 쓸 줄 안다고 주전으로 꾸역꾸역 박다가 한 해를 완전히 망쳐버릴 뻔한 주범이었기 때문에 여기도 에매하다.

연이라던지, 표식이 그나마 무난하게 잘 해주는 편이긴 하지만....

이 둘을 콕 꼬집는 이유는 서밋밋님과 코장이 상당히 기량이 오락가락 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리퀴드나 구로그현코이같은 팀들의 큰 단점 중 하나인 중반에 운0을 보여줘서 라인전때 벌어둔거 다까먹는 짓도 있어서...

하지만 롤드컵 우승자가 둘이나 있고, 연도 신인 치고 상당히 잘치며 서밋밋님도 고점이 뜰 때는 폭발하는 퍼포먼스를 보여주기에 기?회는 있지 않을?까




2경기:  Cloud9  Vs  MAD Lions 

 Fudge - Blaber - EMENES - Berserker - Zven 

Vs

 Chasy - Elyoya - Nisqy - Carzzy - Hylissang 



전통의좆럽북미매치, 내일 서양의 유일한 희망매치인 C9과 매드가 2경기에 배치되었다.

서머 결승 태풍만한매미인 NRG에게 치여 준우승을 차지하긴 했으나 스프링 우승팀, 서머 결승 진출팀이라는 타이틀을 무시할 수 없는 C9과, 일단 시즌결과만 보면 윈터 준우승, 스프링 우승이긴 한데 정규시즌을 보면 어떻게 결승갔는지 모를 매드.

이렇게 얘기하면 그냥 C9의 압승처럼 보이긴 하지만 국제전의 북미는 항상 꼬라박았기 때문에 매드에게도 상당히 기회가 있는 매치업이다.

물론 매드도 롤드컵만 오면 꼬라박기 때문에 거기서 거기일수도 있겠지만 뭐.




3경기:  Gen.G  Vs  GAM Esports 

 Doran - Peanut - Chovy - Peyz - Delight 

Vs

 Kiaya - Levi - Kati - Slayder - Palette 


첫번째 날의 극 정배매치.

LCK의 1번시드 젠지와 플인에서 올라온 감 이스포츠가 붙는다.

이번 MSI에서 휘청이는 모습을 보이긴 했으나 서머시즌 정규는 KT랑 용호쌍박으로 압도적인 팀 중 하나였고, 결국 결승에서 T1을 꺾고 우승한 젠지와, 플인에서 어찌되었든 승리한 경기는 압도적으로 이기면서 올라왔지만 진 경기들은 압도적으로 져 기복이 보이는 감이기에 감에게 매우 불리한 경기.



4경기:  JDG Intel Esports Club  Vs  Team BDS 

 369 - Kanavi - Knight - Ruler - Missing 

Vs

 Adam - Sheo - nuc - Crownie - Labrov 


1경기가 북미의 멸망시간이라면, 4경기는 좆럽의 멸망시간이라는 것을 알려주듯 올해의 그랜드슬램도전팀인 징동과 BDS가 붙는다.

징동이야 전 라인이 잘하니 뭐라 할 말이 없는 데다가, BDS가 플인에서 보여줬던 개지랄을 생각하면 징동의 손을 들어주고 싶은 매치다.

그럼에도 가다세올 대처법을 징동이 모른다면야 뭔가 반전이 일어날수도 있는데... 설마 이미 정답지가 나온 문제를 옴므가 못 풀리가?

게다가 옴므가 못 풀었다고 해도, 아드리엔 ' 마오알리먹고 사일러스 밴 안함 ' 피카드의 재앙밴픽을 생각하면....

아무튼 BDS화이팅....




5경기:  G2 Esports  Vs  Dplus KIA 

 BrokenBlade - Yike - Caps - Hans Sama - Mikyx 

Vs

 Canna - Canyon - ShowMaker - Deft - Kellin 


LEC 역대 최다우승팀 G2와 LCK의 4시드 디플러스 기아가 붙는다.

역시 동양 대 서양 매치업이라 오늘의 여타 라인업과 달리 디플러스 쪽을 들어줄수도 있겠지만, 최근 G2의 스크림소식이 심상치 않다는 점이나 디플러스 기아가 올해 내내 헤매던 모습을 생각하면 G2 쪽을 들어줘야 하나 고민이 되는 매치업이다.

특히 G2의 변칙적인 밴픽라 쓰고 지랄쇼라 읽는 밴픽을 디플러스 기아가 얼마나 대처를 해 왔는지가 포인트.




6경기:  NRG  Vs  Weibo Gaming FAW Audi 

 Dhokla - Contractz - Palafox - FBI - IgNar 

Vs

 TheShy - Weiwei - Xiaohu - Light - Crisp 


북미의 DRX NRG와 대대대의 팀 웨이보가 6경기를 담당한다.

원래 북미 1시드가 1시드 중 가장 약한팀으로 뽑히곤 하나, 역배 중 역배로 우승했던 NRG이며 이것을 증명하듯 FBI와 이그나를 제외하면 북렁이가 아닌이상 이새끼들이 누군데? 를 외칠법한 라인업이다.

그러나 그럼에도 북미의 명장 띵크가드를 필두로 플옵에서 결승까지 올라 C9를 꺾고 우승한 팀이며, 그만큼 저력만큼은 무시못할만하다 할 수 있다.

웨이보의 경우 네임값만 보면 웨이웨이를 제외하면 다 국제전을 한번씩은 가본, 특히 더샤이-샤오후-크리슾은 각각 롤드컵과 MSI를 들어본 네임드기 때문에 무작정 웨이보 우세로 칠 수 있지만...

네임값에 가려져 얘네들이 4시드라는 것도 무시하면 안되고, 웨이보 특유의 '난 오늘 이기고 싶지 않다'식 플레이는 웨이보에게 확실히 약점이라 볼 수 있다.

그러나 서머 이지훈에서 양대인으로 감독이 교체되고, 양대인 특유의 다전제 밴픽깎기쇼를 생각하면 웨이보 역시 무시할 수가 없다.

그리고 그 지랄쇼를 해도 결국 롤드컵에 온 팀이고, 롤드컵에 온 이상 고기도 먹어본 놈이 잘 먹는다는 말이 괜히 있다는 것도 상기해야 할 부분.

이원호씨는가을고기먹은적없지만어쨌든ㅇㅇ.....




7경기:  Fnatic  Vs  LNG Esports 

 Oscarinin - Razork - Humonoid - Noah - Trymbi 

Vs

 Zika - Tarzan - Scout - GALA - Hang 


LEC와 LPL의 준우승 팀인 프나틱과 LNG가 맡붙는다.

각 리그의 준우승 팀이라고는 하지만, 탑인 오스카리닌이 부상을 입고 원더가 플옵부터 결승까지 뛴 것과, 노아가 상당히 약점으로 뽑히는 프나틱과 달리 스카웃 - 갈라라는 LPL 탑급 미드원딜과 타잔이라는 강한 정글을 가진 리닝이기에 마냥 같은 준우승 팀이라 볼 수는 없다.

그럼에도 라조크 - 트림비라는 LEC에서도 세 손까락 안에 들어갈 정글서폿듀오의 변수창출능력은 차마 무시하지 못할 부분.

그리고 노아님이 말하셔서 믿기지는 않지만 아무튼 바텀 라인전도 개털고 있다고 하니 기대 해볼만 하다.





8경기:  BiliBili Gaming Pingan Bank  Vs  KT Rolster 

 Bin - Xun - Yagao - Elk - ON 

Vs

 Kiin - Cuzz - Bdd - Aiming - Lehends 


LCK와 LPL의 각각 정규시즌 1위, 그리고 플옵 3위의 BLG와 KT가 내일의 마지막 매치를 담당한다.

일명 에이밍더비.

각각 정규시즌에 보여줬던 퍼포먼스는 미쳤으나, 플옵에서는 살짝 에매해진 모습으로 둘 다 결승에 가지 못하고 아쉽게 서머시즌을 마무리지었던 두 팀이기에 여러모로 엄대엄의 매치.

다만 각각 BLG는 후반부 팀 전체적으로 가라앉은듯한 느낌을 준 것에 비해 KT는 의문이 가득한 밴픽쇼와 선수 몇몇의 부진이 있긴 해도 선발전에서 정규시즌과도 같은 모습으로 한화생명을 압살하고 3시드를 가져갔기에 개인적으론 KT의 손을 들어주고 싶다.

만약 KT가 이긴다면 에이밍은 BLG 소속으로도, KT 소속으로도 BLG를 죽이는- 한마디로 부관참시가 가능할지가 기대되는 매치.


0
이번에도 한국팀 우승 제발 ㅠ
닉네임:
서울경찰청
총 277건 1 페이지
김민재 '천만다행'…클린스만 "뮌헨 감독? 한 번 해봤잖아!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144
추천 0
2024-04-24
'주루 센스 보소' 김하성, 2루 훔치고 바로 3루도 훔쳤다 '9G 연속 출루'... SD 3연패 탈출
아미관리자
댓글 2
조회 153
추천 0
2024-04-22
'루키'같지 않은 ML 신인 이정후, 애리조나 에이스 상대로 11경기 연속 안타행진 도전!
아미관리자
댓글 2
조회 243
추천 0
2024-04-21
"김민재 100억? NO NO"→토트넘, 3년 만에 '10배 주고' KIM 데려가나
아미관리자
댓글 3
조회 387
추천 1
2024-04-20
LG 에이스는 왜 화가 났을까…LG-롯데 벤치클리어링, 다행히 물리적 충돌은 없었다
아미관리자
댓글 1
조회 162
추천 0
2024-04-19
‘외야석 매진됐는데…’ 최정 사구 맞고 갈비뼈 골절 '충격'...KIA는 연신 고개를 숙였다
아미관리자
댓글 1
조회 144
추천 0
2024-04-18
'이영준 결승골' 한국, UAE에 1-0 승리 '쾌조의 스타트'...일본과 승점 동률
아미관리자
댓글 2
조회 162
추천 0
2024-04-17
오심 없애려 도입했는데…오심 담합을 하네?
아미관리자
댓글 2
조회 189
추천 0
2024-04-16
"111년 동안 단 3명뿐" 日 734억 좌완, 오타니-야마모토도 못한 ML 역사 썼다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261
추천 0
2024-04-15
60분도 못 뛰고 ‘10-10’도 실패, 실점 관여에 팀은 참패···캡틴 SON의 ‘최악의 하루’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279
추천 0
2024-04-14
드로그바 딱 기다려!...'뉴캐슬전 통산 5골 4도움' 손흥민, 역사적 3번째 10-10 조준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630
추천 0
2024-04-13
'충격패' 리버풀, 안필드에서 아탈란타에 0-3 패배→유로파 우승에 빨간불!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117
추천 0
2024-04-12
"좋아! 우리도 쓰자" 14G 12장타→124년 만의 LAD 역사 작성…'효과만점' 오타니 훈련법, 모두가 따라한다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153
추천 0
2024-04-11
애스턴 빌라를 강타한 손흥민의 ‘환상 논스톱 슈팅’, 토트넘 3월 이달의 골 선정···이번 시즌 4번째 수상!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216
추천 0
2024-04-10
감독 사임도 소용 없었다… 위기의 전북, 1승 언제쯤?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207
추천 0
2024-04-08
'끝내기 만루포' LG 구본혁, 부모님 생각에 흘린 눈물, 또 우승 감독의 극찬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315
추천 0
2024-04-07
교체 투입되고도 '설렁설렁'...'당장 우리 팀에서 나가!'
아미관리자
댓글 1
조회 432
추천 0
2024-04-06
왼발잡이 센터백이 우대받는 이유는?
루나 관리자
댓글 0
조회 117
추천 0
2024-04-05
기적의 극장골' 첼시, 맨유에 2-0→2-3→4-3 대역전 드라마...5위 토트넘 웃었다
아미관리자
댓글 0
조회 189
추천 0
2024-04-05
통계매체도 인정한 ‘캡틴 SON’의 대단함···통계매체 선정 ‘EPL 3월의 베스트 11’ 선정
아미관리자
댓글 1
조회 351
추천 0
2024-04-04